암스테르담(Amsterdam) 구경

 

암스테르담은 네델란드의 수도이자 제일 큰 도시이다. 인구가 약 70만밖에 되지 않으니, 한국의 청주시보다도 작다. 그러나 호텔 숙박비와 기타 물가는 유럽에서 비싼 축에 속한다.

역사적으로 유명한 암스테르담 시민은 안네 프랑크, 렘브란트와 반 고흐(네덴란드어로는 밴 호흐)가 있다.

암스테르담 기차역, 서울역과 같은 곳이다.

국립 박물관,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 반 호흐 미술관이 구경할 만하다. 국립 박물관에는 옛 대가들의 그림들이 걸려 있고, 시립 미술관은 근대 화가들의 그림들이 있다.

  1. 암스테르담 국립 박물관 (Rijksmuseum)
예수의 일생을 그린 성화들 외에도, 옛 대가들의 그림들이 있다.

 

악기(비올)에 젖을 떨어뜨리는 여인은 자연을 상징한다고.

 

우유 따르는 하녀. 17세기의 생활상을 보여준다.

 

아이의 머리에서 이를 잡는 어머니. 20세기에 들어와서 건강 문제가 많이 해결되었다.

 

네델라드의 동인도 회사가 벵갈에 지은 교역소.

조선에서는 병자호란(1636년)을 겪고난 후인데, 네델란드 사람들은 일찍부터 세계 무역에 힘을 썼다.

 

시바(多産과 파괴의 신)는 브라마(창조의 신), 비슈누(보존의 신)과 함께 힌두교의 삼신일체를 이룬다. 비슈누는 육신화하여 지상으로 내려오는 신. 그래서 인기가 높다.

 

겐지 이야기는 인류 최초의 소설.

 
  2.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 (Stedelijk Museum)
 
 
 
 
 
  3. 기타 건물
 콘체르트헤바우(Concertgebau)는 음악회를 여는 건물이다.
 반 호흐 미술관. 사진은 찍을 수 없다.
법무부

암스테르담 기차역

 

 shopping mall
Royal Palace in Dam Square
Magna Plaza, Amsterd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