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나라의 찬란한 청동기(靑銅器), 4부

 

이번에는 베이징의 중국 국립 박물관에 소장된 상나라의 청동기를 살펴본다.

신석기 시대에는 토기와 옥기가 흔했으나, 옥으로는 움푹 파인 酒器나 식기를 만들기가 힘들다.

상 시대에 들어서자 청동의 생산이 늘어났고, 따라서 옥기의 중요성이 덜해지고 옥기가 많이 발견되지 않는다.

상나라의 청동기는 얼리토(二里土) 문화(기원전 2100- 1800년경)를 따라 생겼다. 상대 초기에는 청동기의 무늬가 간단했으나 후기에 들어서 모양과 무늬가 화려해져 청동 문화가 꽃을 피웠다.

상나라의 마지막 수도는 안양이었고, 인구가 12만 명에 달했다고 한다 (Neil McGregor, 100대 유물로 보는 세계사). 맥그레고르는 평범한 서민이 조상에게 제사를 드리느라고 이런 청동기를 사용했던 것처럼 이야기하지만, 청동이 비싸게 먹혀서 임금이나 제후만이 신에게 제사를 드리는 데 청동 기물을 사용했다.

주나라 사람이(즉 중국인)이 상나라를 이어받으면서, 天子 개념을 개발하고, 상나라 사람들이 신에게 드렸던 제사를 조상에게 드리는 제사로 바꾸었다.

  1. 商 前期 (기원전 2100-1600년)
 

 

상대 초기의 청동기에는 이따금 金文이 몇자 새겨져 있는 것을 볼 수 있는데, 당시에 한자가 많이 발달되지 않았던 듯하다. 후기에 이르러서는 40여자나 새긴 청동기를 볼 수 있다. 흔히 임금의 제사나 전쟁에 관한 글이 적여 있다.

 

정저우에서 발견된, 상나라 술잔(가). 정저우는 안양과 함께 대표적인 얼리토 문화 유적지이다.

武丁王(기원전 1250-1192년)

 

商나라 제23대 임금 우딩(武丁, 기원전 1250 – 1192년) 시대에, 은허의 푸하오(婦好) 묘지에서 출토된 술잔 (가). 이 제정 일치 시대에 푸하오는 제사장과 군사령관으로 임명되어 주변의 이민족을 정벌하였다.

 

商나라 武丁王 시대에, 은허의 푸하오 묘지에서 출토된 술잔 (작)

 

상대 武丁王 통치 시대, 푸하오 묘지에서 출토.

  2. 商 후기

 

 

 

청동 도끼는 권력의 상징. 청동이 비싸서 도끼를 얇게 만들었는가 보다.

이런 방법으로 허실을 처리하는 것은 대기물의 중후감을 비교적 약화시킨다?

 

 

고기를 익히는 솥

 

젖꼭지 무늬가 연속되어 있다.

 

 

부엉이 무늬가 있는 술통 유(卣). 옥기의 눈 큰 새도 부엉이인 듯.

 

 

 

壺(호리병), 안양에서 출토

 

천 조각의 흔적이 붙어 있는 청동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