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63 편, 첫 인간 가족

글쓴이: 유란시아에 거주하는 한 생명 운반자

1934년

처음 두 인간이 11살이었을 때, 자식을 낳기 전에, 유란시아는 사람 사는 세계로서 등록되었다.

구원자별에서 전해 온 천사장의 말씀은 이것으로 끝맺었다:

"사람의 지성이 사타니아 606번에서 나타났는데, 새 민족의 부모를 안돈과 폰타라고 부르겠다."

안돈은 "완전해지고 싶은 인간의 갈망을 나타내는, 아버지 같은 첫 사람"을 의미한다. 폰타는 "완전해지고 싶은 인간의 갈망을 나타내는, 아들 같은 첫 사람"을 의미한다.

그들은 서로 손타안과 손타엔으로 불렀고, 손타안은 "어머니에게 사랑 받음," 손타엔은 "아버지에게 사랑받음"을 뜻한다.

1. 안돈과 폰타

이 놀라운 쌍은 인류의 부모였다. 이들의 부모는 싸울 때 돌을 던지고 곤봉 쓰는 것을 처음 배운 집단에 속했다.

안돈은 곤봉 끝에 날카로운 부싯돌 조각을 동물의 힘줄을 사용하여 묶었다.

후일의 후손은 뒤떨어진 원숭이족 사촌들과 짝지었다. 안돈과 폰타가 영장목 부족들로부터 달아나려고 한 결정은 높은 품질의 지성을 의미한다.

2. 쌍둥이의 도망

북쪽으로 달아나기로 결심한 뒤에, 안돈과 폰타는 아버지와 직계 가족의 기분을 상하게 만들까 두려움에 빠졌다.

나무 꼭대기 사이에 지은 새 집에서 잠을 자다가 폭풍에 놀라 깬 뒤에, 그들은 그 부족을 떠나기로 완전히 마음을 먹었다.

그들은 반나절 여행하는 거리에 어설픈 나무 꼭대기 은신처를 마련해 놓았다. 밤이 오기 조금 전에 북쪽으로 여행을 떠났는데, 밤에는 부족원들에게 추적당할 가능성이 적다고 결론을 내렸기 때문이다.

여행길에 부싯돌 매장물을 발견했고, 불을 튀는 부싯돌의 성질을 발견했다.

집을 떠난 뒤, 한 달이 되기 전에, 안돈은 짝에게 부싯돌로 불을 지필 수 있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두 달 동안 애쓰다가, 어느날 폰타가 버려진 새 둥지를 가져왔고, 불꽃이 떨어지는 순간에, 둥지가 타올라서 불덩이가 되었다.

이것은 그들의 파란 많은 생애에서 가장 기쁜 순간 중에 하나였다.

결코 이전에는 생물이 불을 지피는 방법을 사용하지 않았다.

3. 안돈의 가족

쌍둥이가 집을 떠난 밤부터 거의 2년이 되어 첫 아이가 태어났다. 그들은 아이를 손탓이라 불렀고, 그는 출생할 때 보호하는 덮개에 싸인 첫 사람이었다. 이렇게 인류가 시작되었고, 아기들을 적절히 돌보는 본능이 나타났다.

안돈과 폰타는 자식을 19명 낳았고, 손자 손녀를 거의 50명 볼 때까지 살았다.

이 초기 안돈 사람들은 뚜렷한 씨족 정신을 드러냈고 무리를 지어 사냥하였다.

안돈과 폰타는 42살까지 살았고, 지진이 일어났을 때, 툭 튀어나온 바위가 떨어져서 죽음을 당했다.

부모가 죽고 난 뒤에, 손탓은 씨족의 주도권을 쥐었다. 첫 과제는 죽은 부모ㆍ형제ㆍ자매ㆍ아이들을 효과적으로 무덤에 넣도록 돌을 굴려 올리는 것이었다. 죽은 뒤에 살아남는 것에 대하여 그들은 어렴풋한 관념을 가졌다.

4. 안돈 씨족

원시인(안돈 족속)은 까만 눈과 거무스레한 살갗을 가졌다. 멜라닌는 최초의 안돈 족속의 살갗에 있는 물감이다. 이들은 다른 족속보다 오늘날의 에스키모를 더 닮았다.

이 족속은 두뇌가 발달함에 따라서 사회 조직을 발달시켰고, 씨족 안에서 분업이 생겼다. 원시인은 때때로 웃었지만, 유머 감각이 거의 없었다. 이것은 후일에 아담 족속이 물려준 유산이었다.

안돈 족속의 애족심은 직계 씨족에 국한되었고, 이타심은 아직 생기지 않았다.

인간다운 많은 특성이 이 원시 민족들에게 나타난 것은 대단히 감동이 된다.

최초의 안돈 씨족은 27대까지 이어졌고, 손탓의 직계 후손 가운데서 남자 자손이 나타나지 않자, 두 경쟁자가 주도권을 쥐려고 싸웠다.

안돈 씨족들의 언어는 유색 인종들이 나타나기까지 초기 인간 가족의 언어가 되었다.

이 안돈 족속은 두 가지만 머리 속에 생각하였다. 먹을 것을 얻기 위하여 사냥하는 것과 부당한 대우를 받았다고 생각하여 복수하는 것이었다.

이 원시 문명은 씨족들이 벌인 싸움 때문에 멸종의 위협을 받았다.

생명 운반자들은 이 성향을 알며, 따라서 세 민족이나 여섯 민족으로 인간들을 분리하도록 주선한다.

5. 안돈 족속의 분산

초기의 안돈 족속은 셋째 빙하의 얼음에 방해를 받을 때까지, 북쪽으로 떠나갔다.

광범위한 빙상이 프랑스와 영국 제도에 이르기 전에, 안돈과 폰타의 후손은 유럽을 향하여 서쪽으로 밀고 나갔다.

이 안돈 부족들은 프랑스에서 강가에 정착한 사람들이었고, 솜 강을 따라서 수만 년 동안 살았다.

이 안돈 토착민은 나무에서 살지 않았지만, 비상시에는 나무 꼭대기로 올라갔다. 이들은 튀어나온 절벽의 보호 밑에, 그리고 산허리의 석굴 속에서 보통 살았다. 이들은 숲 가장자리에서 그리고 냇물 가에서 야영하는 것을 좋아했다.

이들은 돌 오두막을 잘 만들었고, 오두막의 입구는 앞에 돌을 굴려서 막았고, 이 돌을 안에 미리 들여놓았다.

안돈 족속은 솜씨 있는 사냥꾼이었고, 야생 열매를 제외하면, 순전히 고기를 먹고 살았다. 오늘날의 인간이 금ㆍ백금ㆍ다이아몬드를 찾아서 땅 끝까지 여행하는 것과 비슷하게, 그들은 부싯돌을 찾아서 멀리, 또 널리 여행했다.

이 안돈 부족의 지능은 후손들이 50만 년 동안 도달하지 못한 수준이었다.

6. 오나가―진리를 가르친 첫 선생

안돈 족속의 문화 상태는 거의 1만 년 동안 퇴보했고, 이때 오나가가 이 부족들의 지도권을 쥐고 그들 사이에 평화를 가져왔다. 그는 부족 사람들이 "사람과 동물에게 숨을 주시는 분"을 예배하도록 이끌었다.

어쩌다가 불을 발견하여 생활이 편안해졌기 때문에, 안돈은 불 숭배자가 될 뻔했으나, 논리적으로 태양이 열의 근원임을 깨닫게 되었다. 그러나 태양 숭배자가 되지는 않았다.

안돈 족속은 자연을 두려워하고 살았고, 먹이가 되는 큰 동물은 권력의 상징이 되었다. 큰 동물의 모습을 동굴 벽에 그리곤 했다.

안돈 종족은 부족이 숭배하는 동물의 고기를 먹지 않는 버릇을 길렀다. 모세가 이 관념을 히브리인의 의식에서 다듬었고, 이를 사도 바울은 "피를 흘림"으로 죄를 대속한다는 교리로서 보존하였다.

오나가가 이 단순한 사람들에게 가르친 기도에는 먹을 것이 중요한 일이었다는 것을 드러낸다. "아, 생명의 숨이여, 오늘날 우리에게 나날의 양식을 주시고, 얼음의 저주로부터우리를 구원하시며, 숲에 있는 적으로부터 우리를 구하시고, 자비롭게 큰 저승으로 우리를 받으소서."

오나가는 현재 카스피 바다 지역에 오반이라는 촌락에서 본부를 유지했다. 오나가는 오반에서 먼 촌락들까지 선생들을 보냈다.

오나가는 (이 글을 쓴 해, 서기 1934년부터) 983,323년 전에 태어났다. 행성 영주가 도착할 때까지, 그토록 높은 영적 문명이 땅에 없었다.

안돈과 폰타는 생각 조절자를 받았지만, 오나가의 시절이 되어서야 조절자와 수호 세라핌이 큰 떼를 지어 유란시아로 왔다.

7. 안돈과 폰타가 살아남다.

안돈과 폰타는 행성 영주가 도착하고 나서 유란시아의 판결이 있을 때 인정을 받았고, 시간이 되자 예루셈에서 시민 자격을 가지고 저택 세계에서 솟아났다. 그들은 칼리가스티아의 배반을 슬퍼했고, 아담의 실패를 한탄했으나, 미가엘이 자신을 수여할 무대로 유란시아를 선택했다는 발표를 듣고서 대단히 기뻐했다.

예루셈에서 안돈과 폰타는 각자의 생각 조절자와 융합하였고, 손탓을 포함하여 몇 아이들도 그렇게 되었다. 그러나 직계 후손의 대다수가 영 융합을 이룩하였다.

안돈과 폰타는 예루셈에 도착한 뒤에, 첫째 저택 세계로 돌아가서 지구에서 온 시간 순례자들을 환영하는 상물질계 인격자들과 수고할 허락을 체계 군주로부터 받았다.

이것이 온 인류의 부모가 진화하고, 일생 동안 투쟁하고, 죽고 영원히 살아남은 것에 관한 이야기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