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58 편, 유란시아에서 생명이 자리를 잡다

지은이: 지금 행성에서 거주하는 유란시아 생명 운반자 군단의 한 단원

1934년

사타니아 체계에, 유란시아와 같이 생명을 수정(修正)하는 행성이 꼭 61개 있다.

사람이 사는 대다수의 세계들에는 기존의 방법에 따라서 생긴 사람들로 채워져 있다. 그러나 약 10 세계에 하나는 십일 행성으로 선택되고, 생명 운반자들의 특별 등록부에 기입된다. 그런 행성에서 우리는 살아 있는 존재들을 개량하는 생명 실험을 하도록 허락을 받는다.

1. 물리적 생명의 선행 조건

600,000,000년 전에, 예루셈에서 파송한 생명 운반자 위원회가 유란시아에 도착하여 지구에서 생명을 시작하기 위한 준비로 물리적 조건을 연구하기 시작했다.

이것은 사타니아에서 생명을 시작하는 606번째 경험이요, 우리가 생명을 수정할 60번째 기회가 될 것이었다.

구체의 조건이 준비되기 전에는 생명을 개시할 수 없고, 물리적 진보가 지원하는 것보다 더 빨리 생명을 개발할 수도 없다.

사타니아 생명 운반자들은 소금 형태의 생명을 계획했다. 따라서, 바다가 충분히 짜게 되기까지 생명을 심을 수 없었다. 유란시아 부류의 원형질은 적당한 소금물 속에서만 활동할 수 있다. 육지 동물조차 이 소금 용액이 피 속에 돌지 않으면 계속 살 수 없다.

너희의 원시 조상들은 짠 대양에서 돌아다녔고, 오늘날 짠 용액이 개별 세포를 적신다.

이 시대가 시작되자 지구의 조건은 해양 생명을 지원하기에 유리한 상태로 진화하고 있다.

생명 운반자 위원회가 예루셈으로 돌아왔는데, 이들은 대륙의 땅 덩어리가 부서져 내륙의 바다를 만들 때까지 기다리기를 선호하였다.

생명이 해양에서 기원을 가지는 행성에서는 내륙의 바다가 이상적 조건을 마련해 준다. 고대에 있었던 이 내륙의 바다는 150 – 180미터보다 더 깊지 않았고, 태양 빛은 이보다 깊이 물을 침투할 수 있다.

대기는 식물의 성장에 이상적이었으나, 2산화 탄소의 비율이 높아서 아무 동물도 지표에서 살 수 없었다.

2. 유란시아의 대기

행성의 대기는 태양의 총 빛 방출량의 약 20억분의 1을 걸러서 받는다.

북 아메리카에 떨어지는 빛의 값을 시간당 1킬로와트에 2센트로 치른다면, 1년에 빛의 요금은 약 800,000조(兆) 달라가 될 것이다. 시카고의 햇빛 요금은 하루에 1억 달라를 훨씬 넘을 것이다. 너희는 태양으로부터 다른 형태의 에너지를 받는다.

지구의 대기는 극자외선 파장 끝의 태양 방사를 거의 통과시키지 않는다. (가시 광선의 주파스는 빨강(.4 -.79 페타 헤르츠)에서 보라 (.67 – .79 페타 헤르츠)에 이른다.)

오존층은 지구의 표면 조건에서 0.25센티미터 두께가 될 것이다. 이렇게 하찮은 양의 오존은 유란시아 거주자들을 보호한다.

상상력이 모자라는 너희의 기계론자 중에 더러는 물질 우주와 인간의 진화를 우연이라고 주장한다. 유란시아 중도자들은 물리학과 화학에서 5만 가지가 넘는 사실을 수집했는데, 이것들이 우연일 수 없고 물질 우주가 총명하게 조직되었음을 보여준다고 주장한다.

너희의 태양은 생명을 죽이는 빛을 홍수처럼 퍼부으며, 지구에서 너희의 쾌적한 생활은 "우연한" 보호 작용 때문이다.

밤에 대기가 "덮어주는" 효과가 아니라면, 방사로 열을 너무 빨리 잃어서, 인조 시설이 없으면 생명을 유지하기가 불가능할 것이다.

지구의 대기에서 아래쪽 8킬로미터에서 9.6킬로미터는 대류권(對流圈)이며, 여기서 날씨 현상이 생긴다. 다음이 내부 이온 층이고, 그 위는 성층권이다.

오로라 현상은 태양의 흑점과 직접 관련된다.

태양의 폭풍은 엄청난 자석으로 작용한다. 흑점의 분화구로부터 전하를 띤 입자들이 지구의 바깥 대기까지 올 수 있고, 거기서 이온화하는 입자들이 오로라를 일으킨다.

나침반의 바늘조차 이 태양의 영향에 민감하다.

성층권 위에 두 가지 다른 수준에서 전도(傳導) 지역이 존재하는 것은 너희의 장파 및 단파 방송에 이용된다.

3. 공간 환경

우주가 물질화하는 초기 시절에 공간 지역에는 광대한 수소(水素) 구름이 흩어져 있다. 타오르는 별들이 방사 에너지로 분쇄하는 물질의 상당 부분은 이 수소 구름 속에서 처음에 만들어졌다. 원자를 만들고 분쇄하는 현상에는 방사 에너지를 가진 짧은 우주선이 밀물처럼 방사된다.

우주 공간의 짧은 우주선은 다른 형태의 방사 에너지보다 4백 배가 더 크다.

우주선의 근원에서 일어나는 이 사태는 회전하는 물질의 궤도에 따라 결정된다.

광대한 수소 구름은 우주의 화학 실험실이다. 2중성의 가장자리 가스에서 큰 에너지 활동이 또한 일어난다. 그러나 이러한 공간 에너지 활동은 살아 있는 존재의 생식질(生殖質)에 조금도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생명 운반자들이 심은 생명은 짧은 우주선의 범람에 대하여 저항력을 가지고 있다.

생명 운반자들이 유란시아에서 생명을 정착키는 일을 시작하기 전에, 이 기본 우주 조건이 유리하게 발전되어야 했다.

4. 생명이 시작되는 시기

우리는 행성에 생명을 나를 수 있고, 나르기도 하지만, 유란시아에 아무 생명도 가져오지 않았다. 유란시아의 생명은 행성에 기원이 있었다. 이곳은 생명을 수정하는 세계이며, 여기서 나타나는 생명은 모두 우리가 여기서 빚어낸 것이다.


시생대(始生代)

550,000,000년 전에 생명 운반자 군단이 유란시아로 돌아왔다. 영적 권능과 초물리 세력들과 협동하여, 우리는 이 세계에서 최초의 생명 형태를 창시하고 이를 쾌적한 바다에 심었다. 칼리가스티아의 시절까지, 모든 식물 생명은 우리가 심은 동일한 세 개의 해양 생명에서 기원을 가졌다: 중앙 (유라시아 및 아프리카) 이식, 동부 (오스트랄리아) 이식, 그리고 서부 (그린랜드와 두 아메리카) 이식이다.

500,000,000년 전에, 원시적 해양 식물 생명에 유란시아에 자리를 잘 잡았다.

대륙 땅 덩어리의 동서로 갈라진 틈에, 열대의 만에 우리가 원시 해양 생명을 셋이나 심은 것은 땅이 나중에 분리될 때 큰 땅 덩어리가 각자 이 생명을 물이 따듯한 바다로 가져가는 것을 보장하려는 것이었다.

5. 대륙의 표류

대륙의 떠돌이는 계속되었다. 지구의 핵심은 강철처럼 단단해졌고, 1입방 센티미터에 거의 1,500톤의 압력 밑에 깔려 있었다.

지구의 표면에서 1600킬로미터는 주로 다른 종류의 바위로 구성되어 있다. 그 밑에는 조밀하고 무거운 금속 원소들이 있다. 대기가 생기기 이전 시대에, 세상이 녹아 있었기 때문에, 무거운 금속들이 안으로 깊숙히 가라앉았다. 지표 가까이 발견되는 것들은 고대 화산의 분비물, 용암, 그리고 최근에 운석으로 투입된 것이다.

바깥 껍질의 두께는 약 64킬로미터였다. 이것을 밑에 현무암의 바다가 받쳐주고, 행성의 압력을 평준화시키려고 이리저리 흐르는 성질이 있다.

이 녹은 현무암의 바다 위에서 대륙들이 오늘날도 떠다닌다. 지진은 딱딱한 바깥 껍질이 미끄러지고 이동하여 생기며, 화산이 지진을 일으키지 않는다.

지구 껍질의 용암층은 식으면 화강암을 형성한다. 지구의 평균 밀도는 물보다 5배 반이 조금 넘는다.

바다의 밑바닥은 땅 덩어리보다 더 조밀하고, 이것이 대륙을 물 위에 뜨게 만든다. 바다 밑바닥이 해수면 위로 튀어나올 때, 대체로 현무암인 것이 발견될 것이다. 현무암은 화강암보다 상당히 더 무거운 용암 형태이다.

대양의 무게는 또한 바다 밑바닥에서 압력이 증가하는 한 요인이다. 모든 대륙은 대양 속으로 기어가는 성질이 있다.

생명이 생기기 이전 시대에 대양의 밑바닥이 눌린 것은 혼자 있던 대륙을 아주 높이 들어올려서, 동쪽ㆍ서쪽ㆍ남쪽 가장자리가 둘러싼 태평양 바다로 미끄러져 내리게 만드는 경향이 있었다.

6. 과도기

450,000,000년 전에 식물 생명에서 동물 생명으로 변이가 일어났다. 이 변천은 분리되는 대륙들의 해안선에서 일어났다. 초기의 원시 식물 생명과 후기의 동물 유기체 사이에 많은 과도기 단계가 있었다.

식물 생명이 동물 생명으로 진화된 것은 추적할 수 있다. 그러나 동물계의 큰 부문 사이나, 높은 동물과 시초 인간 사이에서도 너희는 연결하는 고리를 찾을 수 없다. 그런 것들이 결코 존재한 적이 없기 때문이다.

종들은 작은 변화가 차츰차츰 쌓인 결과로서 진화하지 않는다. 새 서열의 생명이 갑자기 나타난다.

새로운 종이 갑자기 나타나는 것은 생물학적인 것이며, 자연스러운 일이다. 아무런 초자연 현상이 이 유전의 변화에 관련되지 않았다.

대양에서 물이 알맞게 짰을 때 동물 생명이 진화했고, 소금물이 해양 동물의 몸을 통해서 돌게 만드는 것은 간단했다. 대양의 물이 더 짜졌을 때, 여러 동물은 체액에서 소금기를 줄이는 능력을 진화했다.

바위 속에 박힌 해양 생명의 화석을 연구하는 것은 이 원시 유기체들의 적응하는 투쟁을 드러낸다.

새 생명의 생리적 장비와 해부학적 구조는 자연 법칙에 반응하여 생긴다. 그 뒤에 지성 재산은 보조 지성 영들이 수여한 것이다.

조정하고 다시 조정하는 과정을 거쳐서 살아 있는 유기체는 적응한다. 우주와 화합하는 자는 지속하고, 이 목표에 못 미치는 자는 존재를 그친다.

7. 지질학 역사책

생명이 시작되는 원생대(原生代)에, 세계의 바깥 껍질을 구성한 광대한 바위 체계는 이제 지구 표면에서 여러 곳에 나타나지 않는다.

이 시대의 화석에는 조류(藻類), 산호 같은 식물, 원시의 원충류(原蟲類), 해면 같은 과도기 유기체가 있다. 그러나 초기의 바위 층에서 그러한 화석이 없는 것은 그때 생물이 다른 곳에 없었음을 증명하지는 않는다. 이 원생대를 통해서 생명은 드문드문 있었고, 느리게 길을 개척하였다.

이 시대의 바위는 지금 지구 표면이나 근처에 널려 있다.

북 아메리카에서, 화석을 품은 이 원시 돌 층은 카나다의 동부ㆍ중부ㆍ북부 지역에 걸쳐, 표면에 나타난다.

이 시대의 바위는 사방에 노출되어 있지만, 수피리어 호수 근처, 그랜드 캐년에 있는 것들이 풀이하기 쉽다.

이 돌 층은 화석을 품은 가장 오래 된 지층이다. 이 시대 용암의 흐름은 철ㆍ구리ㆍ납을 행성의 표면 가까이로 올려 왔다.

세인트 크루아 계곡에는 용암의 흐름이 연달아 물 속에 잠겨 바위가 퇴적되는 현상이 127번이나 연속으로 일어났다.

이 초기 시절에 상당한 땅이 해수면 가까이 있었고, 땅이 여러 번 물 속에 가라앉고 솟아났다.

원시 해양 생물이 살던 이 시대에, 대륙의 해안은 몇미터에서 800미터까지 바다 밑으로 가라앉았다.

이 과도기 암석 퇴적물 중에 더러는 소량의 이판암(泥板岩)이나 검은 점판암(粘板岩)을 포함하는데, 이것은 유기(有機) 탄소가 존재했음을 가리키며, 뒤따르는 석탄기에 지구를 뒤덮은 식물 생명의 조상이 존재했음을 입증한다.

이 시기에는 세계의 바다 전역에 생명이 퍼졌고, 해양 생명은 지구에서 자리를 잘 잡았다.

이 이야기는 모두, 광대한 "바위 책"의 화석 페이지에 그림처럼 묘사되어 있다. 생물지리학을 기록한 이 거대한 페이지는 너희가 풀이하는 기술만 얻는다면, 어김없이 진상을 일러준다. 너희의 시인(詩人)이 말한 바와 같이, 이것이 글자 그대로 참말이다, "우리가 밟는 티끌은 한때 살아 있었도다."